메인메뉴 바로가기
메인콘텐츠 바로가기
사이트맵 바로가기
메인으로 오시는길 사이트맵 인트라넷
나눔과 실천
 
후원신청봉사신청
BS청춘라디오 다시듣기
후원계좌안내:농협:301-0131-6701-41, 기업:128-102839-01-016, 국민:303801-04-305177, 하나:793-910009-55104, 예금주:밥상공동체종합사회복지관후원내역확인
문의:월~금 09:00~18:00, 전화:033)766-4933, 이메일:bsbokji@naver.combsbokji@naver.com
기부천사
글자크기글자크기:확대글자크기:축소글자크기:기본
    > 나눔과 실천 > 기부천사
프린트(새창)
  
익명의 70세 할머니, '고진감래' 적힌 부채 70개 기부
관리자
64
18.07.30


 

 

익명의 70세 할머니, '고진감래' 적힌 부채 70개 기부

 

 

 

 "갖은것이(가진 것이) 없어 많이 할애 할 수 없기에 이 부채가 필요하신 어르신들에게 조금이나마 위안이 되길 바람니다.(바랍니다)"


폭염이 기승을 부린 지난 27일 강원 원주시 밥상공동체 연탄은행 사무실 앞에 한 통의 편지와 작은 상자 하나가 놓였다.


말없이 놓고 간 상자에는 부채가 70개나 담겨 있었다.

길게만 느껴지는 이 폭염도 언젠가 끝나고 시원한 날이 오길 기대한 마음에서였을까.


부채에는 '고진감래'라는 사자성어가 한자로 쓰여 있었다.

이름을 밝히지 않은 글쓴이는 자신을 '70세 할머니'라고만 소개했다.


"안녕하세요. 날씨가 무척 덥네요"로 운을 뗀 할머니는 "무더위를 힘들게 견디시는 어르신들께 도움을 드릴 수 없음에 마음이 편치 않다"며 부채를 놓고 가는 사연을 설명했다.


맞춤법은 서툴지만 또렷하게 써내려간 한 글자, 한 글자에 고운 마음씨와 정성이 엿보였다.

밥상공동체 연탄은행 관계자들은 편지와 부채를 받고 먹먹함에 할 말을 잃었다.


허기복 연탄은행 대표는 "누구는 더위 자체가 힘들어 '더워'를 연발하며 에어컨 주변을 맴도는데 이분은 70세의 나이에도 더위에 괴로워하는 노약자를 생각하며 부채를 만들고 편지를 썼다"며 고마워했다.


허 대표는 "재난급 폭염 속에서도 건강한 정신과 마음으로 이웃을 살피는 사랑의 소낙비가 많이 쏟아졌으면 한다"고 바랐다.


밥상공동체 연탄은행은 부채 70개를 원주지역 영세 어르신들에게 나눠줄 예정이다.


2018/07/29

연합뉴스 박영서 기자



원본출처 : http://www.yonhapnews.co.kr/bulletin/2018/07/29/0200000000AKR20180729040000062.HTML?input=1195m

이전글따뜻한 사랑에 감사드립니다(7월 봉사자 명단)
다음글따뜻한 사랑에 감사드립니다(6월 후원자 명단)
목록
밥상공동체연탄은행 공식페이스북:밥상공동체종합사회복지관 신나는지역아동센터 다시서는집 해피빈
밥상공동체종합사회복지관, 주소:강원도 원주시 일산로 81-2, 고유번호:224-82-65871, 관장:허기복, TEL:033)766-4933, FAX:033)766-4932, E-mail:bsbokji@naver.com
bsbokji@naver.com Managed by www.dtrust.net